부스타그래프

부스타그래프
+ HOME > 부스타그래프

곰조이

소년의꿈
05.13 02:05 1

그래도선뜻 대답을 하지 않는 사트라프를 향해 진네트는 보이지 않을 정도로 눈살을 곰조이 찌푸렸다. 인간이 지나치게 신중하다. 그녀는 별로 말하고 싶지 않은 걸 꺼내야 함을 느꼈다. 테이블 밑에서 손가락을 한 번 쥐었다 편 뒤에 입을 열었다. 목소리는 태연했다.
지금기분으로라면, 그가 자신을 곰조이 안아도 상관없었다. 행위로만 그치게 만들 수 있다.
난감해하는걸 알아챘는지 기사가 먼저 말했다. 그런가. 미안하기도 하고 반갑기도 했다. 정말 돌아왔다는 실감이 나서 따뜻해진 기분이, 손을 놓으면 둥실 떠올라 버릴 것 같았다. 카렌이 손을 내밀자 곰조이 기사가 덥석 잡아왔다.

곰조이
사트라프라고불리는 헤란의 행정자가 가지는 권력은 기본적으로 헤란의 국토 전체에 곰조이 해당했다. 감찰 등을 목적으로 황족 중에서 한 명씩을 뽑아 파견되는 제후들이 헤란 내부의 사정에 그다지 참견하지 않는 것도 그 이유였다.
곰조이
여기는황제와 자신 외엔 아무도 없다. 저 곰조이 먼 곳에서 이런 상처를 입힐 수 있을 리가.....
약과독뿐만 아니라 사람과 상품과 소문도 모두 모이는 헤딜렌이었지만 황궁이 있는 곰조이 예크리트의 수도와는 꽤 거리가 멀었기 때문에 소식이 도착한 것은 일이 일어난 지도 며칠이 지나서였다.

그런 곰조이 대규모의 흥청거림 속에서 겉으로나마 기분이 좋지 않은 사람이 있었다. 바로 조금 전에 유프라로부터 답신을 받은 알케이번이었다.

순간,모래 속으로 빨려 들어가듯 소리가 모두 사라지고 침묵이 사막을 가득 채웠다. 그것은 한참동안이나 계속되었다. 이윽고 오웬이 입을 열었을 때, 침묵은 탁 하고 깨어지고 모래가 소리를 다시 곰조이 공기 중으로 방출했다. 웅웅거리는 잡음이 귀로 파고들었다. 아직 잠들지 않고 여관의 홀에 모여 마시고 있는 사람들의 말소리인지도 모르고 얼마 없는 풀 사이의 벌레 소리인지도 모른다. 그 사이로 오웬의 목소리가 선명했다.
"아니야, 곰조이 카렌."
"바깥의보초병들도, 이상하다고 곰조이 생각하지 않았니?"

그는말끝을 조금 길게 끌었다. 버릇이 라기 보단 뱃속에서 억지로 소리를 끌어올리려고 해서 그렇게 들리는 것 같았다. 그의 말을 듣는 순간 무슨 곰조이 생각을 했는지 아버지는 황급히 라헬을 그의 등뒤로 숨겼다.
"보고싶다고.......만지고 곰조이 싶다고........누구를?"
"이미 곰조이 대답은 보냈다. 받아들이기로 했어."
그리고카렌이 지켜보고 있는 가운데 그는 천천히 고개를 숙이고, 손을 들어 이마를 짚었다. 숙여진 얼굴에 손바닥으로 짙은 그늘이 만들어져 카렌은 아무 것도 볼 수가 없었다. 곰조이 순간 우는가 생각했을 때 그늘과 손바닥 사이로 한숨이 새어나왔다. 메마르고 깊었다.

일부러깊은 길을 택해 걸었기 때문에, 얼마나 걸었는지 모를 정도의 시간이 지났을 때 오웬은 길 끄트머리에 선 소녀와 그녀가 곰조이 든 불빛을 발견할 수 있었다. 그 쪽에서도 오웬을 알아보았는지 천천히 길 중앙으로 나왔다.

무거운문이 소리도 없이 열렸다. 문을 활짝 열지 않은 채 그 사람은 열린 새로 몸을 집어넣으며 방 곰조이 안에 들어섰다. 얼굴을 보는 순간 카렌은 깜짝 놀라 알케이번을 돌아보았다.

곰조이

"손보다다리가 더 심하니까 그 쪽을 먼저 봐 곰조이 주세요, 선생님."

이미창문 아래는 완전히 잠에서 깬 사람들과 우왕좌왕하는 병사들로 시끄러웠다. 무슨 일이 없나 남쪽 궁까지 순찰하러 온 근위대 대장은 곰조이 아래에서 레이디 진네트의 창문이 열려 있는 것을 보고 창문을 닫으라고 소리쳤다.

그는자신이 없는 곳에서는 결코 죽어서는 안 되었다. 그러기 위해선 최대한 몸을 지켜 줄 곰조이 터였다.
곰조이
쉽지않았다. 그냥은 안 된다. 카렌은 이를 악물었다. 한 손으로 방어한 채 다른 손을 등 뒤의 두 번째 검집에 가져갔다. 검날이 칼집의 곰조이 모서리에 긁히며 맑은 소리가 길게 울렸다. 검을 뽑았다. 양 손에 하나씩의 검을 들고 서자 알케이번의 눈이 크게 떠졌다. 그의 눈에 이제까지와 질적으로 다른 놀라움이 떠올랐다. 붉은 기가 도는 눈동자에 짙은 기운이 서리고, 입술을 사려 문 채 알케이번이 달려들었다. 얼굴을 가린 남자가 양손 검을 쓴다는 이야기는 금시초

"뭐야,이제 온 곰조이 거야?"

"유프라의왕께 곰조이 우리의 동맹관계에 대해 설명을 드리러 와 있었습니다. 협의가 끝나면 곧 저희에게 병력을 빌려 주시겠다 해서요." 그는 어깨를 으쓱했다. "황궁의 레이디에게 좀 많이 빌려드리는 바람에 저희도 지금 좀 모자라거든요."
카렌과아마드는 훈련을 구경하는 중이었다. 오웬은 아무래도 그를 혼자 놔두진 못하겠는지 행동을 같이하긴 했으나 별로 그들 사이에 끼어들고 싶어 하진 않았다. 그가 곰조이 아마드를 그다지 좋아하지 않는 티가 나서 그럴 땐 카렌도 내버려두곤 했다.

카렌에대해서는 몸 안에 분노밖에 남아있지 않다. 그럼에도 자신이 아닌 곰조이 다른 자가 그의 몸에 손을 대는 것은 용납할 수가 없다. 죽여도 이 손으로 죽인다. 죽는 모습까지 두 눈으로 보고야 말겠다고, 알케이번은 생각했다.
"무운을 곰조이 비는 의미로 술 한 잔을 청해도 되겠습니까?"

"오해입니다,폐하! 레이디가 그런 곰조이 짓을 할 리가 없잖습니까!"
".......... 곰조이 인에즈........아르펜...?"
알케이번은잠시 곰조이 침묵에 잠겼다.
호류가물었다. 실망한 듯도 하고 이상하게 떨리는 듯 한 음성이었다. 카렌은 그의 손을 힘주어 붙잡고, 할 수 있는 가장 강한 어조로 곰조이 말했다.「절대 그렇지 않아. 이번에야말로 반드시 성공할거야. 그래야만 해.」
"최대한 곰조이 빨리 집으로 갔다가 아버지한테 말씀만 전하고 돌아올게. 혼자 국경을 건너지 말고 사막 입구에서 기다려."

가는도중에도 힐끔힐끔 곰조이 뒤를 돌아보는 호류에게서 몇 발자국 떨어져서 걷고 있던 라헬이 문득 말을 꺼냈다.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곰조이

연관 태그

댓글목록

실명제

고민했는데 감사합니다...

무치1

자료 잘보고 갑니다o~o

둥이아배

도움이 많이 되었네요o~o

뭉개뭉개구름

언제나 함께 나눠주셔서 고맙습니다ㅡ0ㅡ

완전알라뷰

도움이 많이 되었네요

유승민

언제나 좋은 글 감사합니다^~^

오꾸러기

감사합니다~~

시크한겉절이

자료 잘보고 갑니다

안녕바보

감사합니다...

로쓰

잘 보고 갑니다ㅡ0ㅡ

스카이앤시

꼭 찾으려 했던 곰조이 정보 잘보고 갑니다.

주말부부

곰조이 정보 감사합니다^^

이때끼마스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ㅡ0ㅡ

비사이

좋은 자료 감사합니다...